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취업뉴스

뉴스

대학생 월 평균 생활비 59만2천원, 5년전보다 약 22만원↑

2020-12-03 00:00 1,450

  

대학생 월 평균 생활비 59만2천원

5년전보다 약 22만원↑

 

대학생들이 생활비로 한달 평균 59만2천원을 지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5년 전인 2015년과 비교해 월 평균 약 22만6원을 더 쓰는 것으로 조사됐다.

 

알바몬이 최근 대학생 1,081명을 대상으로 ‘월 평균 생활비’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대학생들의 월 평균 생활비(*주거비 제외)는 59만 2천원. 2015년 알바몬이 실시한 같은 설문조사 당시 36만6천원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대학생 월 평균 생활비가 5년새 22만6천원 더 오른 셈이다.  

 

이들 대학생들이 생활비 명목으로 가장 많이 지출하는 항목으로는 △식비가 응답률 53.4%로 1위를 차지했으며, 다음으로 △도서구입 및 학원 등록 등 자기계발비(20.5%) △교통비(15.9%) 등의 순이었다. 반면 △쇼핑비(4.4%) △술값 등 유흥비(3.1%) △영화관람 등 문화생활비(1.3%) 등이 차지하는 비중은 소수에 불과했다.

 


현재 이들 대학생 10명 중 8명은 생활비의 일부라도 직접 보태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생활비 조달방법을 물은 결과 41.3%가 ‘일부는 부모님께 지원받고 일부는 아르바이트 등을 통해 내가 마련한다’고 밝힌 것. ‘아르바이트를 통해 전적으로 내가 마련한다’는 응답도 37.7%로 비교적 높게 나타났다. 이는 5년 전에 비해 7.6%포인트 증가된 수준이다.

 

반면 ‘전적으로 부모님께 지원받는다’는 응답은 21.0%로 상대적으로 낮았다. 특히 5년 전 같은 조사에서는 ‘생활비 전액을 부모님께 지원받는다’는 응답이 33.0%로 지금보다 12%포인트 높았다고 알바몬은 전했다. 최근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가정경제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구가 늘면서 대학생들 스스로도 부모에게 의지하는 대신 아르바이트를 통해 본인의 생활비를 충당하고 있는 경우가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대학생들은 앞으로 생활비를 줄여야 하는 상황이 온다면 가장 먼저 밥값부터 줄이겠다고 답했다. 즉 생활비 항목 중 지출을 줄일 항목(*복수응답) 1위에 △식비 및 외식비가 응답률 60.1%로 올랐다. 이 외에 △술값 등 유흥비 및 모임회비(40.1%) △의류 및 화장품 구입비(37.1%) △영화 및 공연관람 등 문화생활비(34.8%) △데이트 비용(14.2%)이 상위 5위 안에 올랐다.


반면, △저축비용(9.2%) △교통비(7.2%) △학원 수강료 및 교재비(4.7%) △의약비 및 체력단련비(4.3%) 등을 줄이겠다는 응답은 상대적으로 낮았다.

한편, 이번 설문에 참여한 대학생 중 79.0%는 현재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는 중이라고 응답했다. 이들이 아르바이트를 통해 한 달 평균 벌고 있는 수입으로는 83만3천원 정도로 1주일에 평균 22.5시간 정도를 일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잡코리아X알바몬 통계센터 press@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 합니다.

0 / 20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