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회원 메뉴

개인회원 정보

이력서 사진
이력서 사진 없음
로그인 링크
로그인
회원가입 링크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개인회원 서비스

취업뉴스

뉴스

취준생 희망 월급여 평균 246만9천원… 눈높이 감소

2020-10-23 00:00 3,507 3

   

취준생 희망 월급여 평균 246만9천원

.. 눈높이 감소

 

취준생들이 취업에 성공한 후 첫 월급으로 받고 싶은 희망급여액이 평균 246만9천원으로 집계됐다. 지난 해 조사결과와 비교해 희망급여액수는 1만8천원 가량 소폭 낮아졌고, 목표하는 기업에 따른 희망급여액 격차는 크게 벌어졌다.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취준생 1,393명을 대상으로 희망급여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취준생들에게 첫 월급으로 받기를 희망하는 급여액(*개방형)을 조사한 결과, 월 희망급여액이 평균 246만9천원으로 나타났다. 지난 해 조사 당시 248만7천원과 비교하면 1만8천원이 감소, 눈높이가 소폭 감소했다.

 

하지만 목표기업에 따른 희망급여액 격차는 더욱 벌어졌다. 올해 전체 응답군 중 희망급여액이 가장 높은 그룹은 대기업을 목표로 하는 취준생이었다. ▲대기업을 목표로 하는 취준생 그룹의 희망급여는 월 평균 288만8천원으로 가장 높았다. 반면 가장 낮은 희망급여를 기록한 ▲중소기업 목표 취준생의 월 희망급여액은 221만1천원으로, 두 그룹간 희망액수 차이는 약 68만원에 달했다. 지난 해 조사 당시 두 그룹간 희망액수 차이가 약 56만원으로 올해는 그 차이가 크게 더 벌어진 셈. 그 외 ▲외국계기업 목표 취준생은 평균 272만5천원을 희망하고 있었다. ▲공기업(248만3천원)이나 ▲중견기업(241만9천원)을 목표로 취업을 준비하는 취준생들의 희망 급여액은 상대적으로 낮게 집계됐다.

 

성별 희망 급여액은 남성이 월 평균 253만8천원으로 여성 240만원보다 약 14만원이 높았다. 최종학력에 따라서는 4년제 대졸자가 260만4천원으로 가장 높았다. ▲2-3년제 대졸(229만9천원)과 ▲고졸(226만4천원) 취준생 간 월 희망급여액은 크게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취준생들이 취업에 성공한 후 자신이 실제로 받게 될 거라 예상하는 첫 월급은 희망급여에는 한참 못 미쳤다. 설문을 통해 ‘실제로 취업시 받게 될 거라고 예상하는 월 급여액(*개방형)’을 물은 결과 희망 급여액보다 약 26만원이 낮은 221만원으로 집계됐다. 예상 월급여는 ▲대기업 목표 취준생(253만2천원)과 ▲외국계기업 목표 취준생(240만8천원) 그룹에서 높게 나타났다. 반면 예상 월급여가 가장 낮았던 그룹은 ▲중소기업 목표 취준생으로 202만6천원에 불과했다.

 

한편 취준생들은 첫 월급을 타면 가장 먼저 그 돈을 쓰고 싶은 대상으로 부모님을 꼽았다. 설문 조사에서 ‘첫 월급을 받았을 때 가장 먼저 누구를 위해 쓰고 싶은가’를 물은 결과 5명 중 3명 꼴로 ‘기다려주신 부모님을 위해 쓰고 싶다(64.6%)’고 답했다. 2위를 차지한 ‘나 자신을 위해 쓸 것(21.4%)’이란 응답의 세 배에 달하는 응답이었다.

 

취준생들은 실제로 첫 월급을 받았을 때 가장 하고 싶은 일에서도 부모님을 먼저 떠올렸다. 잡코리아가 ‘첫 월급 로망’을 물은 결과 응답자의 55.3%가 ‘부모님께 용돈 및 선물 드리기’를 첫 월급으로 가장 하고 싶은 일로 꼽았다. 첫 월급으로 하고 싶은 일 2위는 ‘적금통장 개설(12.1%)’이 차지했으며, ‘가족들과 외식하기(7.0%)’, ‘친구·지인에게 월급턱 쏘기(5.7%)’, ‘고생한 나를 위한 쇼핑(5.7%)’이 이어졌다.

 

잡코리아X알바몬 통계센터 press@ 

저작권은 잡코리아(유)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 합니다.

0 / 200
NV_26939*** 4일 전
연봉 3천... 생각보다 녹록치 않죠.
als9*** 2020.10.24
현실은 150
global*** 2020.10.23
돈.?
;

이벤트 & 설문

전체보기